피치알리스의 일기 | 무한리필 월남쌈을 즐길 수 있는 홍대 <쌈마니>에서 식사
무한리필 월남쌈을 즐길 수 있는 홍대 <쌈마니>에서 식사
       

최근에 배탈로 고생해서 매운 음식, 기름진 음식, 짠 음식을 못 먹기 때문에 깔끔한 월남쌈을 먹으러 왔다.

요즘 너무 과식을 했던 것 같다. 

그래도 매운 건 절대 포기할 수 없다. 


월남쌈의 묘미는 다양한 채소와 고기와 소스가 라이스페이퍼에 어우러져서 식감도 좋고, 맛도 좋고, 건강에도 좋다는 것이다.

그래서 월남쌈은 하루종일 먹어도 질리지 않는다.

네비게이션을 보고 겨우 찾아간 홍대에 무한리필 월남쌈 <쌈마니>



골목골목을 어렵게 찾아간 홍대 월남쌈 무한리필 음식점 <쌈마니>



우리는 창가쪽으로 자리를 잡았다.

무한리필이라고 해서 부페로 생각했는데, 알고보니 매번 서빙을 해준다. 

그래야 더 싱싱한 채소를 먹을 수 있어서 더 좋은 것 같다.



오랜만에 월남쌈을 먹는다는 기대감에 잔뜩 부풀었다.



다양한 소스가 제공되고, 

월남쌈에는 뭐니뭐니해도 땅콩소스와 칠리소스, 액젓소스가 유명하다. 



채소도 푸짐하게 알록달록 플레이팅되어 있다.



쌈채소 고기는 총 4가지인데, 쇠고기, 돼지고기보다 닭고기 훈제오리가 더 맛있다.

그래서 훈제오리를 3번이나 리필했다.



원산지 표기 참고 바람


우리는 오후 3시전에 부랴부랴 가서 평일점심 메뉴 13,000원에 먹을 수 있었다.


이렇게보니, 꽤 푸짐하다.

나도 이렇게 고기한점 싸먹었는데 월남쌈이라서 그런지 꿀맛이다.



월남쌈만 먹기에는 허전한 것 같아서

쌀국수도 주문했다.


무한리필이라서 쌀국수는 추가요금 안받고, 주문하면 같이 나온다. 




개인적으로 월남쌈을 먹을 때는 쌀국수가 최고다.

앞접시에 담은 내 쌀국수




먹고,

먹고,

또 먹다보니


채소가 떨어져서 2번은 더 리필했다.


이 정도면 가격대비에 괜찮게 배부르게 잘 먹은 것과 같다. 





나의 멈추지 않는 식탐은 어디까지일까?



내가 월남쌈을 많이 싸봐서 그런지 직접 요리해먹어도 될 듯하다.




필리핀에 다녀온 후 기념품 세례를 해서 그런지 이날 점심은 아는 언니가 쐈다.

얻어먹는게 미안해서 후식은 빙수를 먹기로 했다.




요즘에 나온 설빙에 메론빙수가 눈길에 들어와서 주문했는데, 이것조차도 남김없이 싹쓸이 했다.



내가 살을 찔 수밖에 없는 이유도 그런 것 같다.


지금은 프리랜서로 번역, 통역일 외에는 아무것도 안하는 백수이기에...

이렇게 놀면서 잘먹고 잘 싸돌아 다닌다. ㅎㅎㅎ



CopyrightⓒAlicelee. All rights reserved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서울 마포구 서교동 409-10 2층
도움말 Daum 지도
  Comments,   0  Trackbacks
댓글 쓰기
링크
캘린더
«   2021/10   »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31            
TODAY 18 TOTAL 1,049,317
Instagra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