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BC 휴먼다큐 <사랑> '내 이름은 신성혁' 1,2부를 본 후
       

입양

보릿고개시절, 먹을 것이 없어서 입양을 보내야 했던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지고 있다.

당시 입양을 보내면 좋은 가정에서 공부도 제대로 할 수 있다는 달콤한 말에 굶어죽느니, 입양이 낫다는 생각에 가난하게 살던 우리는 먼나라 입양을 보내는 일이 많았다고 한다. 

입양을 해서 다 잘될 줄만 알았는데, 하지만 안타깝게도 입양한 가정은 정부에서 돈을 받기 위한 수작으로 미국내에서 입양을 많이 하였다고 한다. 

작은 눈의 외소한 동양인들은 언제나 항상 놀림거리가 되어야만 했다. 

그 중의 한 남자가 있다. 

나이 40살이 넘어서도 입양한 가정에서 미국 시민권을 취득하지 못해서 미국인이지만 미국인으로 살아갈 수 없는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져서 많은 이들의 눈시울을 붉혔다. 

미국 내에서 2000년도에 입양 시민권법이 바꼈지만, 만 18세 이전에 미국 시민권을 취득할 수 있다고 했지만, 그의 나이 25살이 되어서 시민권을 취득하지 못해서 오랫동안 항쟁끝에 결국 그의 모국 한국으로 추방되는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졌다.






평생을 미국인이라고 살아온 그가 다시 돌아갈 수 없는 곳이 되었다는 사연은 정말 안타깝다.

한국에 정착하려면 한국말을 하여야 하지만, 아무쪼록 한국생활 정착을 잘할 수 있길 바라는 마음이다.



CopyrightⓒAlicelee. All rights reserved


저작자 표시
신고
7  Comments,   0  Trackbacks
  • 아...눈물이..우리 유진이 생각이 났네요. ㅠㅠ 제가 잘 키우고 있는 걸까요? 앞으로 유진이는 장군이 되려고 하는 아이인데 그만큼 남편의 영향력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. 우리 아들 유진이 정말 사랑하는데 친모를 보고 싶은 마음은 오죽할까 하는 생각에 울컥하게 됐습니다. ㅠㅠ 입양은 최선이 아닙니다. 입양의 최후의 선택일수 밖에 없는 그런 아이들의 모습을 보면 안타까움이 앞섭니다. 다 어른들이 잘못한 죄를 아이들이 뒤집어 씌고 있는 모습이네요. 아이들이 잘 성장하게끔 도와 줄수 있는 환경으로 입양이 되는건 괜찮다고 봅니다. 하지만 돈 욕심에 입양한 케이스는 십중팔구 파양되고 말죠.
    • 데보라님은 가슴으로 낳은 아이들이 정말 훌륭한 사람이 될거라고 믿어요. 제가 데보라님을 뵌적이 없지만 이상하게도 항상 좋은 느낌을 받네요. 이번에 한국에 오시게되면 꼭 뵈었으면 좋겠네요. 저도 한국에 있지만 해외에도 자주 오가고 싶네요. ^_^
  • 이런 사례가 은근히 많은거 같네요.
    그리고 입양시에 상당히 어린 나이에 갔을 텐데...
    그래서 한국어도 거의 못하시는 분들이 대부분 이라고 하더군요.
    미국도 참 이상한게.. 결혼만해도 시민권이 부여가 되는데
    입양을 하면 미국인 부모의 자식으로 들어가는 것인데 왜? 자동으로 시민권을
    주지 않는 건지 이해가 되지 않네요. 입양으로 인한 가족이라도
    법적으로는 남으로 보는 것 같네요.
    • 입양아들에게 자동시민권이 합법화된 지 얼마안되었다고 해서 이전에 시민권을 취득하지 못했던 사람들에게는 안타깝네요. 입양을 좋은 의도로 한 것이 아니라는 점에 정말 놀랐어요.
  • 안타까운 사연이군요
    아뭏든 어디서든 잘 정착해서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 제 몫을 다할수 있었으면 합니다
    MBC는 요즘 시청을 안해서 방송을 못 봤습니다 ㅎ
  • identity9
    아무도 없는 공간에서 원 없이 소리내며 울었다
    마치 나의 일 인듯 나의 아들 인양
    부둥켜 안고 우는 모자를 보며 끝없이 쏟아지는 눈물을
    걷잡을 수가 없었다
    부디 잘 정착해서 우리의 아들로 다시 태어나기를 마음으로 기도 할게요 어머니도 아들도 새 아버지 아프고
    모자라고 부족한 중에도 서로 사랑하면서 잘 사시기 바랍니다 너무나 불쌍한 성혁 사랑 많이 주세요
    힘내시고요~

댓글 쓰기
캘린더
«   2017/11   »
      1 2 3 4
5 6 7 8 9 10 11
12 13 14 15 16 17 18
19 20 21 22 23 24 25
26 27 28 29 30    
TODAY 196 TOTAL 690,174
Instagram

티스토리 툴바